close_btn

12월은

마을지기 2013.12.01 19:01 조회 수 : 2173

글쓴날 2013-12-01 
실린곳 트위터 
12월은
그에게 진심으로 용서를 청하는 달.
단순하게 살자고 다시 결심하는 달.
인내심을 키우리라 또 다짐하는 달.
한번더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는 달.
번호 제목 실린곳 글쓴날 조회 수
공지 '전대환의 토막 생각'을 시작하며 이야기마을  2007-08-23  23137
526 조갑제씨 왈 페이스북  2012-09-24  2901
525 증오에서 관용으로? 페이스북  2012-09-24  2726
524 그 이유가 뭘까요? 페이스북  2012-05-04  2876
523 좋은 계절 트위텨  2012-06-27  3121
522 대표이사가 바뀌었다고? 트위터, 페이스북  2012-10-18  3193
521 아기 예수 트위터  2013-12-24  2240
520 위대한 작가 트위터  2013-12-24  2250
519 정의로운 사람과 불의한 사람 트위터  2013-12-22  2196
» 12월은 트위터  2013-12-01  2173
517 자기 일에 집중하는 사람 트위터  2013-12-01  2071
516 시인의 마음은 촛불 트위터  2013-12-01  1944
515 책을 대하는 태도 트위터  2013-11-27  2037
514 금지된 것들 트위터  2013-11-17  1993
513 법, 도덕, 양심 트위터  2013-10-13  2185
512 시한부 예금통장 트위터  2013-10-08  2340
511 구름 한 점, 그리움 한 점 트위터  2013-10-03  2295
510 박근혜 정부? file 트위터  2013-04-04  3403
509 윤진숙 청문회 file 트위터  2013-04-03  3363
508 2013 대한민국 국회 트위터  2013-03-25  3200
507 김재철 아웃, 원세운 출국금지 트위터  2013-03-23  3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