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Audio] “주여!” 삼창에 대하여

by 마을지기 posted Jan 12, 2006 Views 6426
Extra Form
실린날 2005-01-14
실린곳 CBS
기자 ...

 


신앙의 표현 자체는 문제 될 것이 없습니다. 상황이나 문화에 따라 얼마든지 다르게 나올 수 있으니까요. “주여!” 삼창은 한국 문화에서 나온 신앙 표현 형태인데, 무속 신앙의 영향이기는 하지만 그게 다 나쁜 건 아닙니다. 문제는 어떤 마음을 가지고 하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개인이 그렇게 한다면 개인의 마음이 문제고, 집단이나 공동체가 그렇게 한다면 공동체의 정신이 문제가 되는 겁니다.

사실 그런 행동은 하나님을 불러내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 앞에 모인 사람들의 마음을 집중시키는 구실을 합니다. 예배 시간 전에 나팔을 분다든지, 징을 울린다든지, 오르간으로 주악이 흐르게 한다든지…. 이런 것들이 다 같은 기능을 하는 것이지요.

무속신앙에서는 강신(신 내림)의 의식이 필요하지만 그리스도교에서 그런 것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은 하늘에만 계신 것이 아니라 이미 우리 가운데 와 계시기 때문입니다. 바울은 우리 몸이 하나님의 성전이라고 하지 않았습니까? 무소부재(無所不在)하신 하나님은 우리 마음속에 계실 뿐만 아니라 우리의 피부 틈새, 피 속, 뼛속 골수에까지 이미 와 계십니다. 그러니까 그렇게 외치지 않아도 다 알아들으신다는 말입니다.

“주여” 삼창이 함께 마음을 모아 기도하자는 뜻이 아니고 하나님을 불러오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이방인의 사상입니다. 엘리야가 바알 종교인들에게 한 말을 기억하십시오. “더 크게 불러라, 주무시면 깨워드려라!” 하나님은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고 언제나 우리와 함께 계십니다.

이 기회에 당부하고 싶은 것은 기도는 쌍방 커뮤니케이션이라는 점입니다. 우리는 흔히 혼자서 떠들고 나서, 떠든 대로 되면 주님의 뜻이라고 합니다. 이루어지지 않으면 믿음이 부족하거나 응답 않으신다고 원망합니다. 그러나 기도할 때 우리만 말할 게 아니라 하나님께서 말씀하실 기회를 드려야 합니다.

또 한 가지 짚고 넘어가야 할 것은 “나더러 주여, 주여 한다고 다 하늘나라 가는 것 아니다”라고 하신 예수님의 말씀입니다. 아버지의 뜻을 행하는 사람이 하나님의 자녀입니다. 이건 무서운 말입니다. 과부, 고아, 외국인을 찾아 낮은 곳으로 임하는 것이 주님의 뜻인데, 40일을 금식하며 외쳐 불러도 주님 뜻을 실천하지 않으면 주님께서 모른 체 하신다고 했습니다.

“주여!” 삼창이란 운동선수들이 경기 전에 “파이팅!”이나 “아자!”를 외치는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언론 속의 전대환

전대환에 대해서 각 언론들이 보도한 내용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실린날 실린곳 조회 수
» [Audio] “주여!” 삼창에 대하여 2005-01-14 CBS 6426
61 [Audio] 안락사에 대하여 file 2005-04-08 CBS 5914
60 주민투표 대상 공영개발·환경 포함해야 2004-06-15 내일신문 5498
59 구미시민회 file 2006-02-01 함께 꾸는 꿈 5451
58 세금낭비 생태하천, ‘방향전환 필요’ 2003-10-06 YTIMES 5434
57 구미 갑·을 후보 4명 국민소환제 찬성 2004-04-13 조선일보 5428
56 구미시민 193명, 2일 시국선언 발표 2004-04-20 오마이뉴스 5313
55 대구참여연대 10주년...'첫 마음으로 시민과 함께' file 2008-04-25 평화뉴스 5299
54 장애인을 위한 도우미 file 2002-08-02 구미넷 5256
53 대구참여연대, 다시 시민속으로.... 2008-01-22 브레이크뉴스 5116
52 대구참여연대 창립 10주년.."초심 잃지 않겠다" 2008-01-22 연합뉴스 5106
51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길을 찾는 새 공동대표 전대환 목사 file 2008-03-01 함께꾸는꿈 4952
50 지역 미디어 공공성 우리가 지킨다 file 2009-04-28 PD저널 4848
49 사이버 여름성경학교에 오세요 2001-07-23 국민일보 4670
48 "언론악법 통과되면 지역은 재앙" 2009-04-28 평화뉴스 4621
47 기장 경북노회 제131회 정기노회 2010-03-19 구미기독신문 4319
46 채용도 창업도 ‘장애인 우선’ 2001-08-08 동아일보 4277
45 "여름성경학교도 이제 사이버 시대" 2001-07-26 크리스천헤럴드 4191
44 “4대강 사업 중단하라” 구미보서 공동선언 2010-07-14 경향신문 3968
43 인터넷 창업 도와 장애인 재활의 새길 열어줘 2000-12-01 제2의 건국 39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