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와 논어에 대한 모든 것

전대환 지음, 《공자제곱》에 차곡차곡 들어 있습니다.

종이책 사러 가기

모든 기기에서 읽으세요!

PC, 태블릿, 안드로이드, 아이폰 등 모든 기기에서 《공자제곱》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전자책 사러 가기

이곳에서 이야기 보물상자를 열어 보세요!

이야기마을에는 재미있고 유익한 이야기들이 가득 들어 있습니다.

마을지기 2006-02-11 18:20:17
0 5451
실린날 2006-02-01 
실린곳 함께 꾸는 꿈 
기자 박인규 

1139649617_20060201-01.jpg

 

글 _ 박인규 (구미시민회 사무국장 nice-cori@nate.com)

지난 1월 17일 저녁 전대환 대표께서 목회활동을 하고 계신 형곡동 안디옥교회에서 2006년 구미시민회 총회가 열렸다.

이날 총회에서는 2005년 결산 및 2006년 사업계획 승인, 구미시민회 회칙개정 및 임원선출안 등의 안건이 처리되었다.

2006년 구미시민회는 기본적인 시정, 의정 감시운동과 더불어 대중교통개혁, 고교평준화운동등 지역사회 변화를 위한 기획운동을 주요사업 과제로 설정하였고, 조직운영 부문에서도 자립기반 확대를 위한 회원확대 및 회원참여프로그램의 적극적 운영등의 목표를 세웠다.

이번 총회에서는 두분의 공동대표 선임, 집행위원회와 운영위원회 구성을 통한 운영과 집행의 역할을 분리하는 새로운 조직편제 마련이 큰 변화로 꼽을 수 있다. 새 인선안의 주요 내용은 그간 대표직을 맡았던 전대환 대표외에 장기태(금오공대 교수)대표가 선출되어 두분의 공동대표가 선출되었고, 집행위원장에 이봉도 전임 사무국장이 선출되었고, 운영위원 여섯분이 선출되었으며, 두분의 감사가 선출되었다. 그리고, 사무국 개편으로 박인규 간사가 사무국장직을 수행하게 되었다. 이번에 새로 선출된 임원의 임기는 2년이다.

뒷자리까지 한분도 빠짐없이 참여한 2006년 구미시민회 총회는 공동대표 이하 여러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활기찬 한해가 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분좋은 느낌으로 가득 차 있었다.

기꺼이 한몫의 참여를 마다하지 않은 임원들과 회원들의 힘찬 건배의 함성속에 올 한해 구미시민회의 활기있는 모습을 기대해 본다.

현재 구미시민회는 2006년의 목표대로 지역단체들과 구미교육공동체라는 연대기구를 구성하여 구미지역 고교평준화실현을 위한 준비에 함께 참여하고 있다. 이는 시민사회의 여러 문제들이 교육문제와 얽혀 있는 만큼 삶의 영역에서 민주주의의 심화와 확대를 위한 운동이라는 관점에서 적극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지난 1월 14일(토)에는 지역의 장애학생들과 함께 하는‘어깨동무’산행모임에 시민자원활동가로 회원두분이 함께 참여하였다. 회원들의 활동을 통해 사회적연대를 실천한다는 취지로 앞으로 지속적으로 함께 자원활동에 참가할 예정이다. 2월은 쉬고 3월부터 시작되는 ‘어깨동무’산행에 회원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제안드리는 바이다. (산행은 매월 2주 또는 4주 토요일에 진행될 예정입니다. 일정은 차후 연락드리겠습니다.)

구미시민회 사무실 054-452-0484
박인규 사무국장 010-4724-8985

62 [Audio] “주여!” 삼창에 대하여
61 [Audio] 안락사에 대하여
60 주민투표 대상 공영개발·환경 포함해야
» 구미시민회
58 세금낭비 생태하천, ‘방향전환 필요’
57 구미 갑·을 후보 4명 국민소환제 찬성
56 구미시민 193명, 2일 시국선언 발표
55 대구참여연대 10주년...'첫 마음으로 시민과 함께'
54 장애인을 위한 도우미
53 대구참여연대, 다시 시민속으로....
52 대구참여연대 창립 10주년.."초심 잃지 않겠다"
51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길을 찾는 새 공동대표 전대환 목사
50 지역 미디어 공공성 우리가 지킨다
49 사이버 여름성경학교에 오세요
48 "언론악법 통과되면 지역은 재앙"
47 기장 경북노회 제131회 정기노회
46 채용도 창업도 ‘장애인 우선’
45 "여름성경학교도 이제 사이버 시대"
44 “4대강 사업 중단하라” 구미보서 공동선언
43 경북에서도 “4대강 중단”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