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시민단체 간부도 검증 받아야

by 마을지기 posted Jan 12, 2006 Views 3223
Extra Form
실린날 2000-06-14
실린곳 내일신문
기자 허신열
구미 총선연대의 권세경 전(前) 사무국장(32·구미시 송정동)이 한 후보로부터 돈을 받은 혐의로 구속, 녹색연합 장원 사무총장의 성추행 사건과 민주당 386 국회의원의 소위 ‘5·18 전야제 술판’ 이후 파문을 확산시켰다.

고발의 주체는 구미 총선연대. 구미총선연대는 지난 5월29일 기자회견을 자청, “한나라당 김성조 후보측으로부터 두 차례에 걸쳐 3백40만원을 받고 총선연대의 소식지를 몰래 추가로 인쇄해 건네줬다는 권세경씨의 진술을 확보했다”며 “검찰에 권씨와 김 의원에 대한 수사를 의뢰했다”고 발표했다.

전대환 목사(구미 총선연대 공동대표)는 “시민운동 자정 차원에서 수사를 의뢰했다”며 “총선연대의 활동을 지지해 준 시민들에게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총선연대의 공식적인 소식지 인쇄분 2만부 이외에 권씨가 몰래 2만부를 추가 인쇄한 것과 권씨 개인통장에 4월11일 3백25만원 입금된 사실을 밝혀 내고 지난 1일 권씨를 구속했다.

그러나 경찰 조사과정에서 권씨는 “돈을 받았다는 말을 했지만 실제로 돈을 받지는 않았다”며 “통장에 입금된 돈은 평소 알고 지내던 조 모씨로부터 빌린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의원도 “권씨에게 돈을 건넨 사실이 없다”며 부인하고 나섰다.

이 사건이 알려지자 구미지역에는 큰 파문이 일었다. “시민운동을 믿었는데 기성 정치인이나 마찬가지”라며 거침없이 적대감을 나타내는 시민도 있었다.

반면 “권씨는 금오공대의 총학생회장 출신이긴 하지만 각종 선거에 개입하던 구시대적 선거꾼”이라며 “시민단체가 이런 사람에 대한 철저한 검증을 하지 않았던 것이 잘못”이라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시민단체 간부도 검증을 받는 게 필요하다는 것이다.

● 구미 허신열 기자 syheo@naeil.com

언론 속의 전대환

전대환에 대해서 각 언론들이 보도한 내용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실린날 실린곳 조회 수
42 대구참여연대 창립 10주년.."초심 잃지 않겠다" 2008-01-22 연합뉴스 5106
41 대구참여연대, 다시 시민속으로.... 2008-01-22 브레이크뉴스 5116
40 구미시민회 file 2006-02-01 함께 꾸는 꿈 5451
39 [Audio] 안락사에 대하여 file 2005-04-08 CBS 5914
38 [Audio] “주여!” 삼창에 대하여 2005-01-14 CBS 6426
37 주민투표 대상 공영개발·환경 포함해야 2004-06-15 내일신문 5498
36 구미시민 193명, 2일 시국선언 발표 2004-04-20 오마이뉴스 5313
35 구미 갑·을 후보 4명 국민소환제 찬성 2004-04-13 조선일보 5428
34 세금낭비 생태하천, ‘방향전환 필요’ 2003-10-06 YTIMES 5434
33 장애인을 위한 도우미 file 2002-08-02 구미넷 5256
32 채용도 창업도 ‘장애인 우선’ 2001-08-08 동아일보 4277
31 "여름성경학교도 이제 사이버 시대" 2001-07-26 크리스천헤럴드 4191
30 사이버 여름성경학교에 오세요 2001-07-23 국민일보 4670
29 인터넷 창업 도와 장애인 재활의 새길 열어줘 2000-12-01 제2의 건국 3968
28 [피플파워NGO] 컴두리센터 2000-07-11 한국경제 3966
27 강남대, 목회자 대상 정보화 무료강좌 마련 2000-06-28 국민일보 3648
» 시민단체 간부도 검증 받아야 2000-06-14 내일신문 3223
25 이번엔 수뢰의혹! 2000-05-30 KBS 3167
24 우리는 한가족 2000-04-26 KBS 3라디오 3436
23 사랑의 가족 2000-04-20 KBS 3라디오 33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