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오래 된 법률

by 마을지기 posted Feb 10, 2011
Extra Form
보일날 2011-02-10
실린날 2010-06-02
출처 한국경제
원문 케임브리지대학 시험시간에 머리가 좋은 한 학생이 시험관을 보고 케이크와 에일(술)을 갖다달라고 했다.

그러자 다음과 같은 대화로 이어졌다.

시험관: "뭐라고?"

학생: "케이크와 에일을 갖다 주시기 바랍니다."

시험관: "미안하지만 그럴 수는 없네."

그러자 학생은 400년이나 된 케케묵은 것이지만 명색으로는 여전히 효력이 있는,라틴어로 된 케임브리지 교칙을 내보이면서 다음 대목을 지적했다.

"응시 중인 신사는 케이크와 에일을 요구할 수도 있다."

그리하여 현대식으로 펩시와 햄버거가 그것을 대신할 수 있는 것으로 해서 제공되자 학생은 신이 나서 그걸 먹으면서 답안을 써 내려갔다. 그런데 3주 후 그에겐 5파운드의 벌금이 부과됐다. 시험장에 칼을 차고 왔어야 하는데 그러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400전 케임브리지 대학의 학생들은
학생임과 동시에 군인이기도 했었고,
그냥 군사훈련만 받는 것이 아니라
전쟁에까지 참여했던 모양입니다.

케임브리지 대학은 명문대학이었고
귀족 출신의 젊은이들이 많았지만,
그들은 솔선해서 전쟁에 참가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했던 것 같습니다.

이야기마을 웃음샘

전대환의 유머 이야기

List of Articles
번호 보일날 제목 조회 수
1658 2011-03-28 버스기사가 해야 할 일 30가지 4647
1657 2011-03-23 쉬운 일과 어려운 일 5732
1656 2011-03-22 얄미운 여자친구 5285
1655 2011-03-21 관점 4998
1654 2011-03-08 부인과 변호사 5905
1653 2011-03-07 면접생의 황당한 답변 5205
1652 2011-03-04 아내의 묘비명 5504
1651 2011-03-03 95 대 5 4906
1650 2011-03-02 20년 후 5026
1649 2011-02-28 문과여자 vs 공대여자 5738
1648 2011-02-23 공짜 이발 5112
1647 2011-02-22 역사시험 4972
1646 2011-02-21 예의 바른 강도 4632
1645 2011-02-18 퀴즈 몇 가지 5112
1644 2011-02-17 인지상정 4661
1643 2011-02-11 편중인사 5190
» 2011-02-10 오래 된 법률 4868
1641 2011-02-09 개 사료를 못 먹는 이유 4861
1640 2011-02-08 골초 이야기 5000
1639 2011-02-07 하는 일이… 49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4 Next
/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