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와 논어에 대한 모든 것

전대환 지음, 《공자제곱》에 차곡차곡 들어 있습니다.

종이책 사러 가기

모든 기기에서 읽으세요!

PC, 태블릿, 안드로이드, 아이폰 등 모든 기기에서 《공자제곱》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전자책 사러 가기

이곳에서 이야기 보물상자를 열어 보세요!

이야기마을에는 재미있고 유익한 이야기들이 가득 들어 있습니다.

실린날 2008-01-22 
실린곳 연합뉴스 
기자 홍창진 

연합뉴스|기사입력 2008-01-22 10:40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올해로 창립 10주년을 맞은 대구참여연대는 최근 가진 총회에서 '창립 10주년 성찰과 전망' 보고서를 채택하는 한편 `앞으로 초심을 잃지 않고 지방권력을 감시하면서 양극화 등 빈부문제와 서민의 이해관계를 대변한다'는 향후 비전을 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대구참여연대는 구체적 실천방안으로 △시민곳간 지키기:대구시 주요시책 예산감시 △주거빈곤 개혁:영구임대아파트 실태조사 △민생개혁:등록금.가계부담 줄이기 △주민자치 네트워크 구축 등을 마련했다.

대구참여연대는 지난 1998년 4월 '시민의 힘으로 대구를 바꿉시다'는 슬로건을 내걸고 풀뿌리 민주주의 정착 및 지역사회 발전의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겠다며 출범했었다.

대구.경북지역에서 선도적으로 정보공개운동과 조례청원 등을 실시해 사문화됐던 시민권리를 일깨우고 정치개혁과 예산낭비 방지 등 다양한 시민운동 영역을 개척해 대표적인 시민단체 가운데 하나로 성장했다.

이들은 정부 보조금을 받지 않고 회비와 후원금으로 재정을 충당하는 등 NPO(비영리기구)로는 드물게 자립재정을 실현해 시민단체 공정성과 회원들의 힘을 확인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대구참여연대 강금수 사무처장은 "지난 성과를 뒤로 하고 새로운 10년 진보적 시민운동의 길을 걸어 나가겠다"며 "한국사회 보수화와 신자유주의 세계화에도 적극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참여연대는 총회에서 김민남 경북대 교수, 원유술 신부, 전대환 목사 등 3명을 공동대표로, 박신호 전 전교조대구지부장을 운영위원장으로 각각 선출했다.

realism@yna.co.kr

62 ‘박정희 고향’ 구미의 혁명…민주당 장세용 당선
61 ‘위안부’ 문제를 보수·진보의 문제로 나눌 수 있을까?
60 구미에도 '평화의 소녀상'…대구경북 9번째
59 구미 시민들, 3.1절에 '평화의 소녀상' 건립
58 문학인 423명 문재인 지지선언
57 [오늘의 설교] 칼을 주러 오신 예수님
56 구미시 ‘아띠 장난감도서관’ 개관
55 일꾼이 적다!
54 기장 경북노회 제134회 임시노회
53 2013 구미청소년YMCA 입회식 및 신입회원 교육 진행
52 [인물수첩] 전대환 구미YMCA 이사장
51 경북에서도 “4대강 중단”
50 “4대강 사업 중단하라” 구미보서 공동선언
49 구미지역 종교인-시민사회단체 공동선언
48 기장 경북노회 제131회 정기노회
47 "언론악법 통과되면 지역은 재앙"
46 지역 미디어 공공성 우리가 지킨다
45 민주 지도부, `불모지' TK 방문
44 대구참여연대 10주년...'첫 마음으로 시민과 함께'
43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길을 찾는 새 공동대표 전대환 목사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