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시드기야의 굴욕

by 마을지기 posted Mar 05, 2016
Extra Form
보일날 2015-10-12
성서출처 예레미야서 39:4-7
성서본문 유다 왕 시드기야와 그의 모든 군인들은 쳐들어오는 적군을 보고서, 모두 도망하였다. 그들은 밤에 왕의 동산 길을 통과하여, 두 성벽을 잇는 통로를 지나, 아라바 쪽으로 도망하였다. 그러나 바빌로니아 군대가 그들을 추격하여, 여리고 평원에서 시드기야를 사로잡아, 하맛 땅의 리블라로 끌고 가서, 바빌로니아 왕 느부갓네살 앞에 세워 놓았다. 바빌로니아 왕이 시드기야를 신문하였다. 바빌로니아 왕은 리블라에서 시드기야의 아들들을 시드기야가 보는 앞에서 처형하였다. 바빌로니아 왕은 유다의 귀족들도 모두 처형하였다. 그리고 왕은 시드기야의 두 눈을 뺀 다음에, 바빌론으로 끌고 가려고, 그를 쇠사슬로 묶었다.

(예레미야서 39:4-7)
성서요약 유다임금 시드기야 적군보고 도망하나
결국에는 사로잡혀 적장앞에 잡혀갔다
아비보는 면전에서 아들들이 처형되고
적들손에 눈빠진채 바빌로냐 끌려갔다
아비의 눈앞에서 자식이 다치거나 죽게 되는 것보다 더 안타까운 일은 없습니다. 사사 입다가 암몬 자손을 이기고 무사히 돌아오게 되면 집 문에서 먼저 자신을 맞으러 나오는 사람을 번제로 살라 주님께 바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그런데 전쟁터에서 돌아왔을 때 가장 먼저 나타난 사람은 바로 사랑하는 딸이었습니다. 그때 입다가 옷을 찢으며 부르짖습니다. "아이고, 이 자식아, 네가 이 아버지의 가슴을 후벼 파는구나. 나를 이렇게 괴롭히는 것이 하필이면 왜 너란 말이냐! 주님께 서원한 것이어서 돌이킬 수도 없으니, 어찌한단 말이냐!"(사사기 11:35). 사정이야 다르지만, 시드시야는 면전에서 아들이 살해되는 꼴을 봐야 했습니다. 무능하고 부정한 왕의 말로는 이랬습니다.

이야기마을 생명샘

전대환의 성서 해설

List of Articles
번호 보일날 성서출처 제목 조회 수
» 2015-10-12 예레미야서 39:4-7 시드기야의 굴욕 1604
2123 2012-05-04 예레미야서 39:1-3 예루살렘의 함락 15721
2122 2011-05-24 예레미야서 38:27-28 입이 무거운 예레미야 12288
2121 2011-05-20 예레미야서 38:24-26 “발설하지 마시오!” 5994
2120 2011-05-17 예레미야서 38:23 “임금님의 아내와 자녀들도” 6077
2119 2011-05-04 예레미야서 38:20-22 “믿던 도끼에 발 찍혔다!” 6673
2118 2011-04-26 예레미야서 38:19 “유다 사람들이 두렵소!” 6523
2117 2011-04-22 예레미야서 38:17-18 “항복하여야 한다!” 6188
2116 2011-04-21 예레미야서 38:15-16 맹세 6078
2115 2011-04-20 예레미야서 38:14 밀담 5908
2114 2011-04-19 예레미야서 38:10-13 살아난 예레미야 6006
2113 2011-04-18 예레미야서 38:7-9 "이래서야 되겠습니까?" 5875
2112 2011-04-15 예레미야서 38:5-6 "나에게 무슨 힘이 있다고…" 6025
2111 2011-04-14 예레미야서 38:4 "사형에 처해야 합니다!" 5812
2110 2011-04-13 예레미야서 38:1-3 계속 살아 남으려면… 5711
2109 2011-04-11 예레미야서 37:21 빵 한 덩이 6006
2108 2011-04-01 예레미야서 37:17-20 변함없는 예언 5649
2107 2011-03-31 예레미야서 37:14-16 예레미야의 투옥 4805
2106 2011-03-30 예레미야서 37:11-13 그물 4681
2105 2011-03-29 예레미야서 37:6-10 "너희 자신을 속이지 말아라!" 46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7 Next
/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