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와 논어에 대한 모든 것

전대환 지음, 《공자제곱》에 차곡차곡 들어 있습니다.

종이책 사러 가기

모든 기기에서 읽으세요!

PC, 태블릿, 안드로이드, 아이폰 등 모든 기기에서 《공자제곱》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전자책 사러 가기

이곳에서 이야기 보물상자를 열어 보세요!

이야기마을에는 재미있고 유익한 이야기들이 가득 들어 있습니다.

논어 완역 및 해설

출처: 전대환 저, 《공자제곱》(이야기마을, 2019)



<2-4>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나는 열다섯에 배움에 뜻을 두었다. 삼십에 나의 이론을 정립했다. 사삽에는 온갖 유혹에도 흔들리지 않았다. 오십에는 천명(天命)을 알았다. 육십에는 어떤 말을 들어도 귀에 거슬리지 않았다. 칠십에는 마음에 원하는 대로 따랐지만 법도에 어긋나는 일이 없었다.”

 

子曰 吾十有五而志于學

자왈 오십유오이지우학

三十而立 四十而不惑 五十而知天命

삼십이립 사십이불혹 오십이지천명

六十而耳順 七十而從心所慾不踰矩

육십이이순 칠십이종심소욕불유구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