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와 논어에 대한 모든 것

전대환 지음, 《공자제곱》에 차곡차곡 들어 있습니다.

종이책 사러 가기

모든 기기에서 읽으세요!

PC, 태블릿, 안드로이드, 아이폰 등 모든 기기에서 《공자제곱》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전자책 사러 가기

생방송 전대환의 오후3시

매일 오후 3시 유트브 생방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전대환 채널 바로가기

 

<01-02>

 

유자(有子)가 말했다. “부모를 공경하며 동기간에 공손한 사람 치고 윗사람을 범하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드물다. 윗사람을 범하기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 난을 일으킨 적은 일찍이 없었다. 군자란 기본을 갖추려고 힘쓰는 사람이다. 기본을 갖추고 있는 사람이라면 거기서 도(道)가 풍겨 나온다. 그렇기 때문에 부모를 공경하고 동기간에 공손한 사람이야말로 ‘인’(仁)의 바탕을 갖춘 사람이라고 할 수 있다.”

 

有子曰 其爲人也 孝弟 而好犯上者 鮮矣

유자왈 기위인야 효제 이호범상자 선의

不好犯上 而好作亂者 未之有也

불호범상 이호작란자 미지유야

君子務本 本立而道生 孝弟也者 其爲仁之本與

군자무본 본립이도생 효제야자 기위인지본여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