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자와 논어에 대한 모든 것

전대환 지음, 《공자제곱》에 차곡차곡 들어 있습니다.

종이책 사러 가기

모든 기기에서 읽으세요!

PC, 태블릿, 안드로이드, 아이폰 등 모든 기기에서 《공자제곱》을 읽으실 수 있습니다.

전자책 사러 가기

이곳에서 이야기 보물상자를 열어 보세요!

이야기마을에는 재미있고 유익한 이야기들이 가득 들어 있습니다.

<12-2>

 

중궁(仲弓)이 인(仁)에 대해 여쭈었다. 공자께서 말씀하셨다. “문을 나서서 사람들을 대할 때에는 큰 손님을 뵙는 것처럼 하고, 백성을 부릴 때는 큰 제사를 모시는 것처럼 해라. 네가 원치 않는 일은 남에게도 하지 마라. 그리하면 나라에서도 집안에서도 원망 듣는 일이 없을 것이다.” 중궁이 말했다. “저 옹(雍)이 비록 불민하나, 그 말씀을 받들어 행하겠습니다.”

 

仲弓問仁

중궁문인

子曰 出門如見大賓 使民如承大祭

자왈 출문여견대빈 사민여승대제

己所不欲 勿施於人 在邦無怨 在家無怨

기소불욕 물시어인 재방무원 재가무원

仲弓曰 雍雖不敏 請事斯語矣

중궁왈 옹수불민 청사사어의

LOGIN

SEARCH

MENU NAVIGATION